인천항, 전자상거래 거점 항만으로 발전.. 초석 다져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2017.12.06. 89

(ipa 보도자료) 171206_인천항, 전자상거래 환적 거점 항만으로 발돋움.hwp  hwp파일 아이콘 (ipa 보도자료) 171206_인천항, 전자상거래 환적 거점 항만으로 발돋움.hwp

업무협약에 서명하고 있는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jpg  jpg파일 아이콘 업무협약에 서명하고 있는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jpg

업무협약 서명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jpg  jpg파일 아이콘 업무협약 서명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jpg

남봉현 인천항만공사사장이 중국 현지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jpg  jpg파일 아이콘 남봉현 인천항만공사사장이 중국 현지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jpg

〇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인천항 전자상거래 환적 모델 활성화 업무협약(MOU)”를 5일 19시(현지시간) 중국 칭다오(청도)에서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업무협약에 서명하고 있는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

<업무협약에 서명하고 있는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

 

〇 이날 MOU 협약식에는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을 비롯해 중국 성원그룹 리커 부회장, (주)한진 김명욱 경인지역본부장이 참석하였으며 업무협약 체결식을 종료하고 현장을 직접 둘러보았다.

     

업무협약 서명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

<업무협약 서명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좌측 김명욱(주)한진 경인지역본부장 가운데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우측 리커 성원그룹 부회장>

 

〇 협약식에 참여한 3개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인천항을 전자상거래 거점 항만으로 발전시키는데 힘을 다하기로 하면서 △IPA는 전자상거래 육성을 위한 정책지원, 취업지원과 항만출입을 △중국 성원그룹은 비즈니스 모델 활성화를 통한 환적 물동량 증가를 △(주)한진은 3PL* 물류 수행과 일자리 창출에 초점을 맞추기로 했다.

* 3PL(Third Party Logistics) : 물류관련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제품생산을 제외한 물류전반을 특정 물류 전문업체에 위탁하는 것으로, 생산자와 판매자의 물류를 제3자를 통해 처리하는 것을 말함.

     

〇 특히, 중국 성원그룹은 2005년 미국 나스닥에 상장한 기업으로 중국내 분유 시장에서 1위, 유제품 시장에서 3위의 대규모 기업이다. 지난해 9월부터 프랑스 현지 공장을 운영중이며, 내년부터 스위스 1곳, 스페인에 2곳에도 공장을 설립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〇 공사에 따르면, 인천항 내항 (주)한진 다목적 창고에서 이뤄지는 전자상거래 환적 모델은 중국 고객의 수요가 높은 프랑스산 분유를 생산지로부터 인천항으로 보세반입하고, 전자상거래(역직구) 주문물량 발생시 라벨링, 패킹 등을 거쳐 한중간 카페리를 통해 중국으로 재수출하는 ‘보세구 배송 비즈니스 모델’이다. < 하단 자료 참조 >

     

〇 프랑스를 비롯하여 스위스, 스페인 등지의 현지 공장이 정상 가동하면 전체 생산 물량은 약 12,000TEU가 될 것으로 전망되며, 내년도 물량은 6,000천TEU로 기대된다. 수입화물을 재수출하는 인천항을 중심으로 생각한다면 수입과 수출 두 번의 부가가치를 올릴 수 있게 된다.

     

〇 IPA 남봉현 사장은 “이번 전자상거래 모델 육성을 통해 인천항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이커머스(e-commerce) 해상 특송 분야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는 초석이 될 것이다”라며 “3社의 협력을 통해 혁신적인 비즈니스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상호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하겠다”라고 강조했다.

     

〇 한편, 금번 ‘보세구 배송 비즈니스 모델’은 중국 부모들의 유럽산 유아용품의 선호도 상승과 더불어 2016년부터 산아제한 정책 폐기로 인한 중국 영유아 수 증가와 관련한 소비시장 확대 등이 맞물리면서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남봉현 인천항만공사사장이 중국 현지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

<남봉현 인천항만공사사장이 중국 현지 언론과 인터뷰하고 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담당자 : 홍보팀 김운상
  • 연락처 : 032-890-8041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