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작 발표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2020.09.16. 394

(ipa 보도자료) 200916 ipa,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작 발표.hwp  hwp파일 아이콘 (ipa 보도자료) 200916 ipa,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 최우수작 발표.hwp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2020년 상반기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의 최우수작을 포함한 우수사례 선정작을 발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경진대회 시상식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하여 생략됐다.

 

적극적인 고객 서비스 개선 활동 확산을 위해 개최한 이번 경진대회에서는 총 52(내부 31, 외부 21)의 고객 애로사항 개선사례가 접수됐으며, 각 사례는 내부와 외부그룹을 구분하여 평가되었다.

   내부 : 인천항만공사 임직원 / 외부 : 인천항 CIQ기관 및 관련 업·단체

 

접수된 개선사례는 난이도·노력도·파급성·지속성을 기준으로 평가위원단의 심사를 거쳐 내·외부 그룹별로 최우수 1, 우수 2, 장려 3건의 우수사례가 각각 선정되었으며, 선정된 우수사례에 대한 상금이 차등 지급될 예정이다.

내부 접수사례 중에는 이동이 잦은 화물차 기사가 화물차주차장 사용료 고지서를 등기우편으로 수령 하는 데에 불편함이 있는 점을 파악하고, SNS를 활용한 고지서 발송 및 수납방식을 도입하여 고객 서비스를 개선한 물류전략실 장진석 과장의 작품이 최우수작으로 선정되었다.

 

외부 개선사례 중에는 환적물류 프로세스 개선방안 마련으로 냉동육류 부산물 인천항 환적 지원사례를 제출한 인천본부세관 인천항 통관지원1과 김태관 관세행정관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김태관 관세행정관은 코로나19로 인한 교역량 감소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환적물류 관련 업체들을 지원하기 위해 유관기관(인천항만공사, 인천본부세관, 농림축산검역본부 등)과 협력하여 당초 일부 물품*만 야적을 허용하던 특허사항을 개선함으로써 환적화물에 한해 냉동육류 부산물 일시반입을 허용하여 해상물류 관련 고객의 어려움을 해소했을 뿐만 아니라 물류 부가가치를 창출한 공을 인정받아 최우수 사례로 선정되었다.

    * 야적전용 보세창고는 노천에 보관하여도 상품 가치가 저하되지 않는 물품만 장치 가능(철재·동판·석재 등)

 

인천항만공사 최준욱 사장은 인천항 이용 고객의 입장에서 애로사항 개선을 실천하는 인천항 종사자들의 관심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인천항 종사자가 협력하여 고객이 최우선인 인천항을 만들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항만공사는 인천항 종사자들의 자발적인 고객 만족 활동 참여 의식을 높이고, 고객 애로사항을 발굴하여 해소시키기 위해 2007년부터 매년 고객 애로사항 개선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등록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개여부 답변여부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