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인천항 이용고객 대상 신년 화상간담회 개최

PRESS RELEASE 게시글 보기
2021.01.11. 70

(ipa 보도자료) 210110 ipa, 인천항 이용고객 대상 신년 화상간담회 개최.hwp  hwp파일 아이콘 (ipa 보도자료) 210110 ipa, 인천항 이용고객 대상 신년 화상간담회 개최.hwp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오는 11일부터 15일까지 2021년 새해를 맞아 인천항 이용고객 대상 신년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IPA는 인천항의 협력·소통 강화를 위해 매년 인천항 이용고객 초청 신년인사회를 개최하였으나 이번 신년회는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방지하고 방역대책 준수를 위해 고객군별 화상간담회로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328TEU라는 인천항 사상 최대 물동량을 기록한 컨테이너 터미널 운영사를 시작으로 벌크부두 운영사, 배후단지 입주기업, 여객선사 등과 순차적으로 개최될 계획이다.

 

먼저, 터미널 운영사 간담회는 2020년 사상 최대 물동량 실적* 달성에 대한 감사를 전하고 올해 신규항로 취항에 따른 원활한 물량 처리와 항만 내 안전사고 및 감염 예방에 대한 협조 당부, 2021년 사업추진계획 논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 2020년도 컨테이너 물동량 328TEU 예상, 증가율6.1%(전국1)

 

벌크부두 운영사 간담회에서는 내항과 북항의 상생 및 중장기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력을 당부하는 한편, 생산성·안전성 제고를 위한 지원사업을 비롯한 2021년도 주요 추진사업에 대한 애로사항 청취 및 논의가 이뤄질 계획이다.

 

물류단지 입주기업 간담회는 2021년 준공예정인 신항 배후단지의 차질 없는 공급 준비와 상반기 코로나 지원책 확정안(임대료 30% 감면) 안내 및 사업추진상 애로사항 청취 등을 계획하고 있다.

 

또한, 이번 코로나19 장기화로 가장 큰 어려움을 겪은 크루즈 선사와의 간담회에서는 코로나 위기극복 방안을 비롯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항만방역 대책 및 2021년 사업목표 달성을 위한 추진계획 공유 등 인천항이 힘을 모아 이번 어려움을 극복하자는 취지의 안건이 주요하게 다뤄질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연안여객선사 간담회는 코로나 위기에도 도서지역과 육지를 잇는 교량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기 위해 여객 안전 및 감염 예방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에 감사를 전달하고, 2021여객 증대를 위한 서비스 개선방안 등에 대한 논의를 계획중이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2021년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인천항 이용고객의 협력 없이 인천항의 지속 성장은 불가능한 것이라며, “코로나 위기에도 인천항의 소통과 협력 노력을 통해 성과를 창출하는 해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등록
고객님의 의견들입니다.
번호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공개여부 답변여부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목록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빠른메뉴 서비스

메뉴설정